News & Notice
INNOFIN News & Notice 호남대-에스비씨엔 ‘AI 빅데이터 전문인재 양성’ 맞손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호남대학교(총장 박상철)는 인공지능 로보어드바이저 선도업체 ㈜에스비씨엔(공동 대표이사 손상현·이승엽)과 ‘AI 빅데이터 전문인재 양성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박상철 호남대 총장과 손상현·이승엽 에스비씨엔 공동대표는 이날 AI 중심대학 선도를 위한 산학 교육 및 공동 연구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AI·빅데이터 분야 교육 강화를 위해 전문인재 양성 교육 과정을 신설하고 AI 데이터 분야에 특화된 IT 인재 육성에 협력키로 했다.
구체적으로 ▲현장실습 및 인턴십 프로그램 진행 ▲AI 교육 및 실습 환경 구축 ▲산학 연구 및 대내외 협력을 강화한다.
이와 함께 AI 중심대학 선도를 위한 산학 교육 및 공동 연구 진행을 통해 AI산업 융합집적단지조성 등과 연관된 다양한 정보 공유와 협력 뿐만 아니라 지속적인 상호 협력 체제를 유지해 데이터 전문 기업과 교육기관 간의 시너지 효과를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상철 호남대 총장은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으로 선정된 호남대학교는 미래사회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교육혁신방안을 수립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인공지능 로보어드바이저 전문기업인 에스비씨엔과의 협약을 계기로 금융권 인공지능 분야에도 적극적으로 인재를 배출하고, 호남 지역의 AI 인재 육성을 위해 기업과의 산학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손상현·이승엽 에스비씨엔 공동대표는 “SBCN은 ‘AI중심도시 광주’를 거점으로 향후 AI·빅데이터 센터를 광주에 설립할 예정이다”면서 “그에 맞춰 지역의 맞춤형 AI인재를 호남대학교와 함께 육성하고 채용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한편 호남대학교는 2020학년도부터 모든 학과·전공의 학생들에게 AI기초교육을 실시해 AI를 융합할 수 있는 능력을 배양하는 AI융합교육체계를 마련하는 등 ‘AI+X’(AI융합) 인재양성을 위한 ‘AI(인공지능) 융합캠퍼스’ 조성과 함께 전교생을 ‘SW(소프트웨어)전문가’로 양성하고 있다.
SBCN은 국내 증권사 및 금융기관에 금융빅데이터 플랫폼을 통한 데이터와 로보어드바이저 제공하는 금융권 AI업체다. 그동안 축적된 기술을 활용해 호남대학교에 맞춤형 인재양성을 위한 교육 및 인턴채용 등을 할 예정이다.
목록으로